SEOHO ELECTRIC

고객

서호소식

여수광양항만공사, 전기 야드트랙터 개발한다.

페이지 정보

  • 작성자 : 관리자
  • 작성일 : 18-02-13 15:39
  • 조회 : 572회

본문

2017-04-21  1947

 

(광양=국제뉴스) 김대석 기자 = 광양항에서 사용되는 야드트랙터(Y/T)의 동력을 경유에서 배터리로 전환하는 사업이 추진된다. 

A20170424110359.jpg 

여수광양항만공사는 18일 광양항 월드마린센터에서 서호전기(대표이사 김승남), 한국국제터미널(대표이사 이동명, KIT)과 '동반성장을 위한 E-Y/T(전기 야드트랙터) 개발'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.

 

광양항 내 컨테이너 이송 장비인 Y/T는 현재 화석 연료인 경유를 사용함으로써 온실가스 배출의 주범으로 지적돼 왔다.

 

이날 체결된 협약에 따라 공사는 서호전기, KIT와 공동으로 2억4,000만원을 투자해 올 연말까지 시제품을 개발할 예정이다. 개발이 완료되면 기존 대비 연간 80%의 연료비가 절감될 것으로 전망된다.

공사는 E-Y/T 개발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경우 광양항에서 운영중인 Y/T 105대를 순차적으로 개조한다는 계획이다.

 

방희석 사장은 "E-Y/T 개발사업을 통해 광양항이 저탄소형 그린-포트(Green Port) 구현에 보다 더 혁신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"이라며 "부두운영사의 운영비 절감과 항만 작업자들의 근로환경 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"고 말했다.

 

[출처] http://www.gukjenews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694262

개인정보취급방침

닫기

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
닫기